'고발 사주와 대장동 특혜 개발' 의혹, 박범계-김진욱 상대로 여야 질의 [TF사진관]
입력: 2021.09.24 16:37 / 수정: 2021.09.24 16:37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한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김상환 법원행정처장,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부터)이 야당 의원의 질의를 듣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한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김상환 법원행정처장,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부터)이 야당 의원의 질의를 듣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한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김상환 법원행정처장,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부터)이 야당 의원의 질의를 듣고 있다.

이날 여야 법사위원들은 성남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고발 사주' 의혹 수사와 관련해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김진욱 공수처장을 상대로 현안 질의에 나섰다.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과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회의에 출석하며 인사를 나누고 있다.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과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회의에 출석하며 인사를 나누고 있다.

권성동 국민의힘 의원은 박범계 법무부 장관을 상대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질의하며 "사건의 실체를 파헤치겠다는 의지가 검찰에 전혀 없다"라고 비판했다.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김상환 법원행정처장,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부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김상환 법원행정처장, 박범계 법무부 장관(왼쪽부터).

권성동 의원은 이날 박범계 장관에게 '대장동 특혜' 사건에 대한 검찰 조사 착수 여부를 물으며 "이재명 후보 측에서 고발한 선거법 위반 사건을 공안부에 배당했다"고 밝혔다.

회의 개의하는 박광온 법제사법위원장.
회의 개의하는 박광온 법제사법위원장.

'대장동 특혜' 의혹 사건이 공공수사 2부에 배정된 반면 이재명 후보 측의 선거법 위반 고발 건이 공안부에 배정된 것을 들어 '정치 검찰'이라고 날을 세워 비판했다.

성남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질의 답변하는 박범계 법무부 장관.
성남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질의 답변하는 박범계 법무부 장관.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함께 현안질의에 출석한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에겐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관련된 '고발 사주' 의혹 수사에 대한 질의가 쏟아졌다.

김진욱 공수처장은 김용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국민의힘 경선 일정을 고려해 수사하고 있느냐'는 질의에 "정치적 유불리를 고려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라며 "최대한 빨리 (수사를) 끝내는 게 선거에 대한 영향을 줄이는 것"이라고 답했다.

고발 사주 의혹 수사 관련해 질의 답변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고발 사주' 의혹 수사 관련해 질의 답변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또 최근 김웅 국민의힘 의원실을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불거진 위법 논란과 관련해 "법원에서 적법하게 압수수색 영장을 청구해서 발부받고 집행을 한 것"이라며 "정당한 공무집행이었다"고 답했다.

여야 의원들의 질의 경청하는 박범계 장관.
여야 의원들의 질의 경청하는 박범계 장관.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