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 캐디' 김효주와 호흡 맞춘 유현주 [TF사진관]
입력: 2021.09.24 15:43 / 수정: 2021.09.24 15:43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엘크루-TV조선 프로 셀러브리티 2021 1라운드 경기가 24일 경기도 안산시 아일랜드CC에서 열린 가운데 김효주(왼쪽)와 유현주가 포즈를 취하며 이동하고 있다. /KLPGA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엘크루-TV조선 프로 셀러브리티 2021' 1라운드 경기가 24일 경기도 안산시 아일랜드CC에서 열린 가운데 김효주(왼쪽)와 유현주가 포즈를 취하며 이동하고 있다. /KLPGA제공

[더팩트ㅣ남용희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엘크루-TV조선 프로 셀러브리티 2021' 1라운드 경기가 24일 경기도 안산시 아일랜드CC에서 열린 가운데 김효주(왼쪽)와 유현주가 포즈를 취하며 이동하고 있다.

선수가 아닌 유현주의 깜짝 캐디로 필드 위에 오른 김효주.
선수가 아닌 유현주의 '깜짝 캐디'로 필드 위에 오른 김효주.

'깜짝 캐디'로 등장한 김효주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4승, KLPGA 투어 통산 13승(아마추어 1승 포함)을 기록 중인 선수로, 유현주와 친분으로 인해 이번 대회에서 첫날만 유현주의 백을 메기로 했다.

이후 김효주는 오는 26일 미국으로 출국해 다음 달 1일부터 시작하는 숍라이트 LPGA 클래식으로 LPGA 투어에 복귀한다.

골프채 대신 골프백 메고 이동하는 낯선 풍경
골프채 대신 골프백 메고 이동하는 '낯선 풍경'

오늘은 선수가 아니라 캐디입니다
'오늘은 선수가 아니라 캐디입니다'

신중한 대화 나누는 김효주(왼쪽)와 유현주.
신중한 대화 나누는 김효주(왼쪽)와 유현주.

김효주의 도움을 받은 유현주는 이날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2개를 잡았지만 보기 4개, 더블보기 1개를 엮어 5오버파 77타를 기록, 공동 94위로 먼저 경기를 마무리했다.

캐디의 조언 후 힘찬 세컨샷!
캐디의 조언 후 힘찬 세컨샷!

<사진=KLPGA제공>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