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인사하는 정의당 대선 후보, '신발 신고 민심의 바다로' [TF사진관]
입력: 2021.09.17 13:23 / 수정: 2021.09.17 13:23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지구 살리고 사람 살리는 한가위 정의당-대선후보 추석 합동인사에서 여영국 당 대표가 선물한 운동화를 신은 김윤기, 심상정, 황순식, 이정미 대선 후보(앞줄 왼쪽부터)가 열심히 뛰는 포즈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지구 살리고 사람 살리는 한가위' 정의당-대선후보 추석 합동인사에서 여영국 당 대표가 선물한 운동화를 신은 김윤기, 심상정, 황순식, 이정미 대선 후보(앞줄 왼쪽부터)가 열심히 뛰는 포즈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지구 살리고 사람 살리는 한가위' 정의당-대선후보 추석 합동인사에서 여영국 당 대표가 선물한 운동화를 신은 김윤기, 심상정, 황순식, 이정미 대선 후보(앞줄 왼쪽부터)가 열심히 뛰는 포즈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정의당은 코로나19 거리두기를 고려해 자영업자, 노동자, 청소년 등과 함께 한다는 의미를 담아 다양한 신발을 두고 추석 인사를 전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