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대장동 개발 들여다보니 '공익의 사익화' [TF사진관]
입력: 2021.09.16 14:51 / 수정: 2021.09.16 14:51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현안 관련 긴급보고에서 모두발언을 위해 발언석으로 이동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현안 관련 긴급보고에서 모두발언을 위해 발언석으로 이동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현안 관련 긴급보고에서 모두발언을 위해 발언석으로 이동하고 있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 대장동게이트 진상조사 TF'가 발족했다며 "기본적인 내용을 지금 스크린 하는 중이지만 기초 사실을 확인하는 과정에서도 이거 엄청난 특혜와 비리가 있을 가능성이 매우 농후하다"라고 말했다.

또 "'개발이익의 공공환수'라는 것이 그동안 이재명 지사가 한결같이 내세워 왔고, '개발이익의 공공환수'라는 모델 케이스가 이 '대장동 개발'이라고 자기가 얘기했는데, 내용을 들여다보니까 그게 아니라 '개발이익의 민간유출' 더 쉽게 말하면 '공익의 사익화' 뭐 이렇게 돼 있는 것이 현실적 결과가 나타나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대체 이 배당금이 누구에게 돌아갔으며 화천대유가 누구 것인지 한번 꼼꼼이 따져봐야겠다"며 "저희들이 지금 이 문제에 관한 관심을 가지고 오후에 아마 현장 방문도 예정돼 있지만 지속적으로 이 문제를 들여다보겠다"고 말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