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윤석열 발언 "물타기 증명… 즉각 사퇴하고 수사 응하라" [TF사진관]
입력: 2021.09.16 11:43 / 수정: 2021.09.16 11:43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 모두발언에서 "서울중앙지검이 윤석열 검찰의 검당유착·국기문란 사건 수사에 착수했다는 보도가 있었다"며 "검찰이 내부전산망 접속기록을 분석해보니 손준성 검사가 김웅 의원에게 전달한 고발장의 작성자인 또 다른 검사가 특정됐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검사가 작성했다고 보기엔 고발장이 너무 투박하다'라고 했던 윤석열 후보의 말은 물타기에 불과했음이 증명됐다"며 "이쯤 되면 과연 손준성 단독범행이라고 볼 수 있는가 의문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발장을 작성한 검사가 한 명인지 또 대검수사정보정책관실 소속인지에 대해서 아직 밝혀져 있지 않고 있습니다만 손 검사가 작성을 지시했는지까지 곧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며 "윤 후보는 국민께 최소한의 염치가 있다면 즉각 사퇴하고 수사에 응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