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권 잠룡' 안철수, "대한민국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의견 수렴" [TF사진관]
입력: 2021.09.16 11:21 / 수정: 2021.09.16 11:21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발언을 하고 있다.

안 대표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9월 19일은 제가 만 9년 전 정치에 입문한 날이며 10년 차로 접어드는 날"이라며 "국민께서 보내주신 뜨겁고도 아름다운 열망을 아직도 생생하게 기억한다. 저에 대한 과분한 기대에도 불구하고 저의 부족함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라는 국민적 명령에 부응하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거듭 국민께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그러나 더 좋은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는 제 초심과 각오는 10년 차가 된 지금 이 순간에도 전혀 변하지 않았음을 이 자리에서 확실하게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또 "어려운 국내 상황과 급변하는 세계 속에서 생존하기 위해서는 정치적 승부사가 아니라 문제 해결사의 리더십이 필요한 때입니다. 그리고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것이 통합의 리더십"이라며 "이러한 새로운 리더십을 모색하는 가장 큰 기회의 마당이 바로 대통령 선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기득권 양당의 상대의 실패로 인한 반사이익에만 기대는 적대적 대결정치를 넘어서야 한다"며 "이를 위한 초당적 실용 중도의 정치는 국민의당의 존재 이유이자 역사적 책무"라고 설명했다.

안철수 대표는 대한민국이 풀어나가야할 과제로 '교육, 노동, 연금의 3대 개혁'과 '바이러스·기후변화 등에 따른 국민의 안전', '미래성장 동력' 마련, '동북아 안정과 대한민국의 안보' 문제를 꼽았다.

안 대표는 위와 같은 대한민국 사안에 대한 의견을 밝힌 후 "저는 국민 여러분께 정권교체를 위해 저 안철수가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그 어떤 일도 마다하지 않겠다고 약속을 드린 바 있다"면서 "이번 추석 연휴 기간 내내, 더 좋은 대한민국을 위해 저 안철수가 무엇을 해야 할지에 대해 당원과 국민 여러분의 고견을 충분히 듣고 수렴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라고 밝혔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