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코로나19로 극단적 선택한 맥주집 점주 추모[TF사진관]
입력: 2021.09.14 11:37 / 수정: 2021.09.14 11:37
대선 출마를 선언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14일 코로나19에 따른 경영난과 생활고로 극단적 선택을 한 마포 맥주집을 찾아 추모 메시지를 남기고 있다. /김동연 캠프 제공
대선 출마를 선언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14일 코로나19에 따른 경영난과 생활고로 극단적 선택을 한 마포 맥주집을 찾아 추모 메시지를 남기고 있다. /김동연 캠프 제공

[더팩트ㅣ남윤호 기자] 대선 출마를 선언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가 14일 코로나19에 따른 경영난과 생활고로 극단적 선택을 한 마포 맥주집을 찾아 추모 메시지를 남기고 있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이날 언론 공개 없이 조용히 문 닫은 마포 맥주집을 찾아 추모하고 '안타깝습니다. 그저 미안할 따름입니다. 마지막 순간까지 더 어려운 이웃을 걱정하신 그 마음 잊지 않겠습니다'라고 추모 메시지를 남겼다.

최근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경영난과 생활고를 버티지 못하고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진 해당 맥주집 점주는 20년 넘게 마포에서 장사를 해 온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 하고 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