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출마' 심상정, "국민에게만 빚 진 사람, 시민의 시대 열겠다" [TF사진관]
입력: 2021.08.29 14:52 / 수정: 2021.08.29 14:52
대선출마를 공식선언한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선출마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대선출마를 공식선언한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선출마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더팩트ㅣ국회=이선화 기자] 대선출마를 공식선언한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선출마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 앞서 심 의원은 제21대 대통령선거 대선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심 의원은 출마선언문을 통해 "지금까지 양당정치는 서로 격렬하기만 할 뿐, 민생개혁에는 철저히 무능했다"라며 "이번 대통령선거는 거대양당의 승자독식 정치를 종식하는 선거가 되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심 의원은 "재벌에 고개 숙이지 않는 사람이 더 잘 할 수 있는 일이 있고, 큰 정당이 아니라도 20년간 신념을 지켜온 사람이 필요할 때가 있다"며 "저 심상정은 오직 국민에게만 빚을 진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어 "과감한 전환의 정치로 이 위기의 시대를 건널 수 있는 대통령, 미래가 준비되어 있고 오로지 시민 편에서 당을 넘어 협력할 수 있고, 확고한 소신과 역량을 갖춘 정치인, 감히 저 심상정이라고 자신 있게 말씀드릴 수 있다"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