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소상공인·중소기업에 추석 전 41조 원 규모 금융 지원" [TF사진관]
입력: 2021.08.26 08:03 / 수정: 2021.08.26 08:03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임영무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임영무 기자

[더팩트ㅣ임영무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44회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홍 부총리는 이날 회의에서 "소상공인 희망회복자금은 추석전 90%,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은 추선 전 지급을 개시한다"며 "근로·자녀장려금은 지급시기를 9월말에서 8월말로 당겨 지급하고 서민금융진흥원 출연을 통한 서민금융 공급 확대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darkroom@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