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이 내로남불의 정석" 윤호중, 부동산 불법거래 의혹 비판[TF사진관]
입력: 2021.08.24 10:47 / 수정: 2021.08.24 10:47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어제 국민권익위의 야당 의원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결과가 나왔다"라며 "국민의힘 소속 의원 12명에 대한 부동산 거래 법령위반 의혹이 적발됐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건수로는 부동산 명의신탁, 편법증여 등 세금탈루, 토지보상법·건축법·공공주택특별법 및 농지법 위반 의혹 등 모두 13건"이라며 "그동안 우리 당을 맹렬히 비판해 온 국민의힘이야말로 내로남불의 정석이자 이중잣대의 표본이 아닐 수 없다"고 비판했다.

또 "이준석 대표께서 저희보다 더 강하게 대처하겠다고 공언해 왔다"며 "국민의힘은 의혹이 제기된 의원들에 대한 응분의 조치를 취함으로써 국민께 드린 약속을 즉시 이행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희 당은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사상 초유의 탈다권유 조치를 취했다"며 "무려 4채의 부동산을 소유하고도 SH사장직에 앉으면서 '시대적 특혜를 받았다'는 망언을 벌인 사태가 불과 엊그제"라고 꼬집었다.

윤 원내대표는 "이번에도 어물쩍 넘어가거나 시간끌기를 한다면 남은 것은 국민의 가차 없는 심판뿐"이라며 "납득 가능한 상응 조치와 적극적인 수사 협조에 나서줄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