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회담 무산…김기현 "文정권 외교참사" vs 윤호중 "스가 내각 탓" [TF사진관]
입력: 2021.07.20 11:15 / 수정: 2021.07.20 11:15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왼쪽)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각각 열린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왼쪽)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각각 열린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더팩트ㅣ국회=이선화 기자]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왼쪽)과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각각 열린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한 김기현 원내대표는 한일정상회담이 무산된 일과 관련해 "문재인 정권은 일본에 대해선 감정적 대응으로 한일관계를 돌이킬 수 없는 지경까지 몰아넣었다"라고 말했다.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하는 김기현 원내대표

김 원내대표는 "문 정권의 외교 참사가 비단 어제오늘 일은 아니다"라고 언급하며 "이런 무능한 정권에 대민을 더는 맡길 수 없다. 대민 국격과 국민 자존심을 위해 내년 대선에서 정권교체 반드시 이뤄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재인 정권은 일본에 대해선 감정적 대응으로 한일관계를 돌이킬 수 없는 지경까지 몰아넣었습니다
"문재인 정권은 일본에 대해선 감정적 대응으로 한일관계를 돌이킬 수 없는 지경까지 몰아넣었습니다"

이런 무능한 정권에 대민을 더는 맡길 수 없습니다. 대민 국격과 국민 자존심을 위해 내년 대선에서 정권교체 반드시 이뤄내겠습니다
"이런 무능한 정권에 대민을 더는 맡길 수 없습니다. 대민 국격과 국민 자존심을 위해 내년 대선에서 정권교체 반드시 이뤄내겠습니다"

같은 날 오전 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윤호중 원내대표는"(한일정상회담 무산은) 일본 스가 내각의 무책임, 무신뢰, 무성의 '3무 외교'가 빚은 참사"라고 주장했다.

이어 윤 원내대표는 "일본이 지난 17일에는 정치적 선전이라는 이유로 이순신 장군의 어록을 활용한 한국 대표단의 응원 현수막 철거를 IOC에 요구했다"라며 "과거사에 대한 반성이나 역사의식, 미래지향적 한일관계에 대한 의지까지 그 어느것도 찾을 수 없는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같은 시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한 윤호중 원내대표
같은 시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한 윤호중 원내대표

한일정상회담 무산은 일본 스가 내각의 무책임, 무신뢰, 무성의 3무 외교가 빚은 참사입니다
"한일정상회담 무산은 일본 스가 내각의 무책임, 무신뢰, 무성의 '3무 외교'가 빚은 참사입니다"

(일본의 모습은) 과거사에 대한 반성이나 역사의식, 미래지향적 한일관계에 대한 의지까지 그 어느 것도 찾을 수 없는 행동입니다
"(일본의 모습은) 과거사에 대한 반성이나 역사의식, 미래지향적 한일관계에 대한 의지까지 그 어느 것도 찾을 수 없는 행동입니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