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 제명'…윤미향, 무소속 신분으로 본회의장 등장 [TF포착]
입력: 2021.06.22 14:58 / 수정: 2021.06.22 14:59
불법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윤미향 의원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본회의장에서 열린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 참석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불법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윤미향 의원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본회의장에서 열린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 참석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더팩트ㅣ국회=이선화 기자] '불법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윤미향 의원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본회의장에서 열린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 참석하고 있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국민권익위원회 부동산 투기 조사 결과 '명의신탁 의혹'을 받는 윤미향 의원과 '농지법 위반 의혹'을 받는 양이원영 의원을 제명했다.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당에서 제명된 후 본회의장에 출석한 윤미향 의원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당에서 제명된 후 본회의장에 출석한 윤미향 의원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의원총회 도중 기자들과 만나 "부동산과 관련해 국회의원부터 솔선수범해 모든 의혹을 국민에게 소상히 보이겠다는 의지의 마음 아픈 결단"이라고 밝혔다.

비례대표인 윤 의원과 양 의원은 자진 탈당이 아닌 '제명'으로 출당해 의원직을 유지하게 됐다.

정춘숙 의원과 포옹 나누는 윤 의원
정춘숙 의원과 포옹 나누는 윤 의원

씁쓸한 포옹
'씁쓸한 포옹'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