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의 기록, '내 몸이 증거다' 출간 [TF사진관]
입력: 2021.06.17 14:11 / 수정: 2021.06.17 14:11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이 직접 쓴 기록 내 몸이 증거다 출판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피해자 박경환 씨(왼쪽에서 세 번째)가 발언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이 직접 쓴 기록 '내 몸이 증거다' 출판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피해자 박경환 씨(왼쪽에서 세 번째)가 발언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더팩트ㅣ이선화 기자]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이 직접 쓴 기록 '내 몸이 증거다' 출판 기자간담회가 열린 가운데 피해자 박경환 씨(왼쪽에서 세 번째)가 발언하고 있다.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이 직접 쓴 책 '내 몸이 증거다'는 살균제 노출로 인한 폐 질환과 독성 간염, 암, 자가면역질환,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 우울증과 자살 등의 고통을 겪고있는 스물다섯 가족, 63명 피해자들의 이야기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