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분향소 찾은 이준석, "납득 어려운 참사" [TF사진관]
입력: 2021.06.14 14:09 / 수정: 2021.06.14 14:09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4일 오전 광주 동구 동구청 광장에 마련된 광주 재개발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 합동분향소에서 분향을 하고 있다. /광주=뉴시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4일 오전 광주 동구 동구청 광장에 마련된 '광주 재개발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 합동분향소'에서 분향을 하고 있다. /광주=뉴시스

[더팩트ㅣ이새롬 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4일 오전 광주 동구 동구청 광장에 마련된 '광주 재개발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 합동분향소'에서 분향을 하고 있다.

취임 첫날 대전현충원을 찾아 참배한 후 곧바로 광주 동구청을 찾은 이 대표는 학동 4구역 철거 현장 붕괴사고 희생자 합동분향소에서 조문한 뒤 이번 사고와 관련해 "정말 납득하기 어려운 참사"라고 짚었다. 이 대표는 이날 합동분향소 방명록에 '더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이준석 대표를 비롯한 국민의힘 지도부가 14일 오전 광주 동구 동구청 광장에 설치돼 있는 광주 재개발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이준석 대표를 비롯한 국민의힘 지도부가 14일 오전 광주 동구 동구청 광장에 설치돼 있는 '광주 재개발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이준석 대표가 합동분향소 앞에서 이용섭 광주시장과 면담하고 있다.
이준석 대표가 합동분향소 앞에서 이용섭 광주시장과 면담하고 있다.

조문을 마친 이준석 대표가 조문한 뒤 이번 사고와 관련해 정말 납득하기 어려운 참사라고 짚었다.
조문을 마친 이준석 대표가 조문한 뒤 이번 사고와 관련해 "정말 납득하기 어려운 참사"라고 짚었다.

이 대표는 이날 합동분향소 방명록에 더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이 대표는 이날 합동분향소 방명록에 '더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이 대표는 이용섭 광주시장을 만나 "광주시민들의 아픔이 큰데, 야당으로서 협조할 수 있는 것들은 다 하겠다"며 사고 원인 진상규명과 재발방지책 마련을 촉구했다.

또 이 대표는 "지난 당 대표 선거 당시 광주연설에서도 말했던 것처럼 (저는) 5·18 이후 태어난 첫 세대의 대표로서 광주의 아픈 역사에는 항상 공감하고 (민주화) 정신은 잘 교육 받았다"며 "다시 우리 당이 광주시민의 마음을 아프게 할 일은 없을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