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해 봅시다!'…첫 회동 갖는 김오수-김진욱 [TF사진관]
입력: 2021.06.08 14:50 / 수정: 2021.06.08 15:00
김오수 검찰총장(오른쪽)이 8일 오후 취임 상견례 차 경기도 과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찾아 김진욱 공수처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공수처 제공
김오수 검찰총장(오른쪽)이 8일 오후 취임 상견례 차 경기도 과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찾아 김진욱 공수처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공수처 제공

[더팩트ㅣ과천=임영무 기자] 김오수 검찰총장이 8일 오후 취임 상견례 차 경기도 과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찾아 김진욱 공수처장과 첫 만남을 갖고 있다.

공수처가 지난 3월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 등 사건을 검찰로 넘기면서 '수사를 마치면 기소 여부 판단을 위해 다시 송치하라'며 '유보부 이첩'을 주장을 하면서 양측의 갈등이 깊어졌다. 이 같은 주장이 담긴 사건사무규칙을 제정하는 과정에서도 입장 대립이 잦았다.

양 기관이 사건 이첩 기준과 기소권 등을 놓고 갈등하는 상황에서 두 수장의 만남으로 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사진=공수처 제공>


darkroom@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