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3당, '행복도시 특공 부동산 투기 의혹' 국정조사 요구서 제출 [TF사진관]
입력: 2021.05.25 10:40 / 수정: 2021.05.25 10:40
이은주 정의당 의원, 추경호 국민의힘 의원, 권은희 국민의당 의원(왼쪽부터)이 25일 오전 행복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제도 악용 부동산 투기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요구서를 국회 의안과에 공동으로 제출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이은주 정의당 의원, 추경호 국민의힘 의원, 권은희 국민의당 의원(왼쪽부터)이 25일 오전 '행복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제도 악용 부동산 투기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요구서'를 국회 의안과에 공동으로 제출하고 있다. /국회=이선화 기자

[더팩트ㅣ국회=이선화 기자] 이은주 정의당 의원, 추경호 국민의힘 의원, 권은희 국민의당 의원(왼쪽부터)이 25일 오전 '행복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제도 악용 부동산 투기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요구서'를 국회 의안과에 공동으로 제출하고 있다.

'행복도시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제도 악용 부동산 투기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요구서'에는 김기현 국민의힘 당대표 권한대행 및 원내대표와 배진교 정의당 원내대표,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대표 등 111인이 참여했다.

야3당은 이날 제출한 국정조사 요구서를 통해 "제도를 악용한 위법행위로 과도한 시세차익을 얻은 자들에 대한 실효성 있는 조사가 이루어져 관련 부당이득 등을 환수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