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이선호 씨를 위해 묵념하는 정의당 [TF사진관]
입력: 2021.05.10 10:29 / 수정: 2021.05.10 10:29
여영국 정의당 대표(가운데), 배진교 원내대표 등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표단회의에 앞서 평택항 신컨테이너 터미널에서 작업 중 사망한 고 이선호 씨를 애도하며 묵념을 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여영국 정의당 대표(가운데), 배진교 원내대표 등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표단회의에 앞서 평택항 신컨테이너 터미널에서 작업 중 사망한 고 이선호 씨를 애도하며 묵념을 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ㅣ국회=남윤호 기자] 여영국 정의당 대표(가운데), 배진교 원내대표 등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표단회의에 앞서 평택항 신컨테이너 터미널에서 작업 중 사망한 고 이선호 씨를 애도하며 묵념을 하고 있다.

고 이선호 씨는 지난달 22일 평택항에서 개방형 컨테이너 해체작업에 투입됐다가 300kg 가량의 컨테이너 상판이 떨어져 깔리는 사고를 당해 숨을 거뒀다.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