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 출입 안내문 게시하고 단지 배송하는 택배차량 [포토]
입력: 2021.04.27 12:57 / 수정: 2021.04.27 12:57

[더팩트ㅣ이동률 기자] 택배노조와 대단지 아파트와의 갈등이 이어지고 있는 27일 오전 서울 강동구 고덕동 대단지 아파트에 진입한 택배차량에 임시 출입 안내문이 게시 돼 있다.

서울 강동구 고덕동에 위치한 대단지 아파트에서 택배 차량의 지상 출입을 금지하자 택배노조 측에서 개별 배송을 중단해 양측의 갈등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현재 택배노조는 택배 기사들이 일부 입주민들로부터 폭언을 듣는 등 피해가 이어지자 보호 차원에서 일단 개별 배송을 재개한 상황이다.

택배노조는 사태가 해결되지 않을 경우 노조원이 모두 파업해 택배사, 플랫폼사에 사태 해결을 위한 압박을 가할 수 있다고 밝혔다.

fedaikin@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