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집중 호우로 100여 명의 사상자 발생' [TF사진관]
입력: 2021.04.06 14:01 / 수정: 2021.04.06 14:01

 

인도네시아와 동티모르 일대에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해 이재민이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동부지역에서 군인들이 주민들을 구조하고 있다. /인도네시아=AP,뉴시스
인도네시아와 동티모르 일대에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해 이재민이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동부지역에서 군인들이 주민들을 구조하고 있다. /인도네시아=AP,뉴시스

[더팩트ㅣ임세준 기자] 인도네시아 동부 플로레스 섬과 동티모르에서 발생한 홍수와 산사태로 인해 최소 100여 명이 사망하고 수천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고 5일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이번 홍수로 인해 인도네시아의 군도 동부에 있는 플로레스 섬에서 플로레스의 동쪽에 있는 작은 국가인 동티모르까지 피해를 입었다.

인도네시아 재난관리기구(BNPB)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플로레스의 동쪽 지역에서 홍수로 인해 수십 채의 집이 떠내려갔으며, 근처 위치한 아도나라 섬에서는 다리가 붕괴되고, 구조대원들이 폭우와 강풍, 파도와 맞서며 인명 구조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인근 동티모르 수도 딜리에서는 지난 3일 오후부터 강타한 폭우와 강풍으로 11명이 숨지고 전력 공급이 중단됐다고 당국은 밝혔다. 산사태로 최소 3명 이상이 사망했으며, 희생자 가운데 2살 된 유아도 포함된 것으로 전했다. 동티모르 부총리는 성명을 통해 "폭우로 넘쳐나는 물에 집이 잠기고, 여러 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도로와 나무가 무너져 일부 지역에 접근하는 데 난항을 겪고 있다"고 밝히며 "40년 만에 동티모르의 최악의 사태"라고 언급했다.

인도네시아 기상청에 따르면, 열대성 저기압이 누사 텡가라 주 남부 지역과 동티모르 북부 해안 사이에 있는 사부 해협에 접근하고 있어 앞으로 더 많은 폭우와 강풍이 발생할 전망이다.

인도네시아 군인들이 홍수로 범람 된 도로에서 트랙터를 이용해 주민들을 구조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군인들이 홍수로 범람 된 도로에서 트랙터를 이용해 주민들을 구조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동부 플로레스 아도 나라 섬의 한 마을이 홍수로 인해 다리가 유실된 가운데 강을 건너기 위해 사람들이 줄을 서있다.
인도네시아 동부 플로레스 아도 나라 섬의 한 마을이 홍수로 인해 다리가 유실된 가운데 강을 건너기 위해 사람들이 줄을 서있다.

구조 대원들이 인도네시아 동부 누사 텡 가라 지방 렘 바타 섬의 일 레아 페티 무르 지역의 산사태 피해 장소에서 피해자를 수색하고 있다.
구조 대원들이 인도네시아 동부 누사 텡 가라 지방 렘 바타 섬의 일 레아 페티 무르 지역의 산사태 피해 장소에서 피해자를 수색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동부 누사 텡가라 주의 홍수와 산사태 피해 현장.
인도네시아 동부 누사 텡가라 주의 홍수와 산사태 피해 현장.

임시 대피소로 몰려든 홍수 이재민들.
임시 대피소로 몰려든 홍수 이재민들.

limsejun0423@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