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부울경 미래 '동남권 메가시티' 점검 [TF사진관]
입력: 2021.02.25 17:04 / 수정: 2021.02.25 17:04
문재인 대통령(가운데)이 2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부전역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 행사에 참석해 송철호 울산광역시장(왼쪽 세번째)으로부터동남권 광역교통망 구축등을 골자로 하는 생활공동체 조성 방안과 동남권 광역특별연합이라는 행정공동체 구성 계획 발표를 듣고 있다. /부산=뉴시스
문재인 대통령(가운데)이 2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부전역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 행사에 참석해 송철호 울산광역시장(왼쪽 세번째)으로부터'동남권 광역교통망 구축'등을 골자로 하는 생활공동체 조성 방안과 '동남권 광역특별연합'이라는 행정공동체 구성 계획 발표를 듣고 있다. /부산=뉴시스

[더팩트ㅣ이새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을 찾아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보고' 행사에 참석했다.

이번 문 대통령의 일정은 한국판 뉴딜의 핵심인 지역균형 뉴딜 현장 방문으로, 인접 자치단체가 초광역권 협력을 통해 지역균형 뉴딜을 추진하는 선도적 사례로 평가받는 동남권(부산·울산·경남) 메가시티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자 마련됐다는 것이 청와대의 설명이다.

문 대통령의 이번 부산 방문에는 당정청의 핵심 인사들이 함께했다. 김경수 경남도지사, 송철호 울산시장,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 외에도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전해철 행정안전·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등도 동행해 동남권 메가시티 전략에 대한 전폭적 지원을 약속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부전역에서 송철호 울산광역시장으로부터 동남권 광역교통망 구축 등을 골자로 하는 생활공동체 및 행정공동체(동남권 특별연합 설치) 조성 방안을 청취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부전역에서 송철호 울산광역시장으로부터 동남권 광역교통망 구축 등을 골자로 하는 생활공동체 및 행정공동체(동남권 특별연합 설치) 조성 방안을 청취하고 있다.

이날 동행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왼쪽)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와 대화 나누는 문 대통령.
이날 동행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왼쪽)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와 대화 나누는 문 대통령.

문 대통령이 가덕도 인근 해상을 방문해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으로부터 가덕신공항 추진 상황 및 동남권 문화공동체 조성 방안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있다.
문 대통령이 가덕도 인근 해상을 방문해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으로부터 가덕신공항 추진 상황 및 동남권 문화공동체 조성 방안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있다.

가덕도 공항 예정지를 선상 시찰하는 문 대통령.
가덕도 공항 예정지를 선상 시찰하는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신항 다목적부두에 위치한 해양대학교 한나라호 실습선 선상에 들어서며 해양대 학생들의 거수경례를 받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신항 다목적부두에 위치한 해양대학교 한나라호 실습선 선상에 들어서며 해양대 학생들의 거수경례를 받고 있다.

학생들의 거수경례에 답하는 문 대통령.
학생들의 거수경례에 답하는 문 대통령.

문 대통령이 해양대학교 실습선 한나라호에 마련된 보고회장에서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로부터 경제공동체 구축방안 보고를 받고 있다.
문 대통령이 해양대학교 실습선 한나라호에 마련된 보고회장에서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로부터 경제공동체 구축방안 보고를 받고 있다.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