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KS 우승 트로피 들어올리는 김택진
입력: 2020.11.24 22:55 / 수정: 2020.11.24 22:55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포스트시즌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한국시리즈 6차전 경기가 24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NC가 두산에 한국시리즈 4승 2패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구단주인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이사(가운데)가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고 있다.

hany@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