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중대본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입력: 2020.11.17 09:16 / 수정: 2020.11.17 09:16

 

정세균 국무총리가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정부청사에서 열린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임세준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정부청사에서 열린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임세준 기자

[더팩트ㅣ임세준 기자] 중앙안전재난대책본부 회의가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정부청사에서 열린 가운데 정세균 국무총리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하고 있다.

이날 열린 회의에서 중대본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로 격상했다. 거리두기가 1.5단계로 상향 시 유흥시설 5종(유흥주점, 단란주점, 감성주점, 콜라텍, 헌팅포차)의 경우 춤추기 및 좌석 간 이동이 금지되며 노래연습장은 시설 면적 4㎡당 1명으로 인원이 제한되고, 음식 섭취가 금지된다. 또 영화관, 공연장, PC방, 독서실 스터디카페 등은 다른 일행 간 좌석을 띄어야 한다. 놀이공원과 워터파크는 수용 가능 인원의 절반으로 인원이 제한된다.

limsejun0423@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