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문 대통령, '고 전태일 열사에 국민훈장 무궁화장 추서'
입력: 2020.11.12 14:16 / 수정: 2020.11.12 15:02
문재인 대통령(가운데)이 12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고 전태일 열사 훈장 추서식에 참석해 유가족에게 무궁화 훈장증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은 전태일 열사의 셋째 동생 전태리, 첫째 동생 전태삼, 문 대통령, 둘째 동생 전옥순 전 의원.(왼쪽부터)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가운데)이 12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고 전태일 열사 훈장 추서식에 참석해 유가족에게 무궁화 훈장증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은 전태일 열사의 셋째 동생 전태리, 첫째 동생 전태삼, 문 대통령, 둘째 동생 전옥순 전 의원.(왼쪽부터) /청와대 제공

[더팩트|이선화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고 전태일 열사 훈장 추서식에 참석해 유가족에게 무궁화 훈장증을 수여했다.

이번 추도식은 전태일 열사 50주기 추도식을 맞아 노동인권 개선 활동을 통해 국가 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고인의 공로를 되새기고, 정부의 노동존중 사회 실현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 마련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추도식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슬픔을 딛고, 노동자 권익 보호를 위해 지난 50년 동안 열사의 뜻을 이어 온 고 이소선 여사(열사 어머니)를 비롯한 가족들의 헌신과 노력에 대해 깊은 감사의 뜻을 표했다.

문 대통령이 추서한 국민훈장 무궁화장은 국민훈장 중 1등급에 해당하며 노동계 인사로서 무궁화장을 받은 건 전태일 열사가 처음이다.

친수 행사에 참석한 전태일 열사의 가족에게는 훈장과 부장, 꽃다발을 수여했다. 꽃다발은 추모의 마음을 담은 국화와 영원한 기억을 의미하는 로단 세로 만들었다.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