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고 이건희 삼성 회장 발인…'이재용·이부진 등 유족과 마지막 인사'
입력: 2020.10.28 09:39 / 수정: 2020.10.28 12:14
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영결식 및 발인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가운데 운구차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오른쪽 위)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왼쪽 아래)의 모습. /사진공동취재단
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영결식 및 발인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가운데 운구차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오른쪽 위)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왼쪽 아래)의 모습. /사진공동취재단

[더팩트|사진공동취재단] 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영결식 및 발인이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 가운데 운구차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고 이건희 삼성 회장은 지난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져 인근 순천향대학 서울병원에서 심폐소생술을 받았다. 이후 삼성서울병원에서 6년 5개월간 치료를 받았지만, 경영일선에 복귀하지 못하고 끝내 유명을 달리했다.

유족, 친지 등을 태운 운구차는 고인이 거주하던 한남동 자택과 이태원동 승지원, 리움미술관 등을 들른 뒤 장지로 이동한다.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