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배달·포장' 코로나19가 바꾼 직장인들의 점심 풍경
입력: 2020.09.11 13:59 / 수정: 2020.09.11 13:59
수도권을 중심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 중인 가운데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시내의 한 거리에서 직장인들이 포장음식을 들고 이동하고 있다. /과천=이선화 기자
수도권을 중심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 중인 가운데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시내의 한 거리에서 직장인들이 포장음식을 들고 이동하고 있다. /과천=이선화 기자

[더팩트|과천=이선화 기자] 수도권을 중심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 중인 가운데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시내의 한 거리에서 배달 라이더와 직장인들이 포장음식을 들고 이동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면서 직장인들의 점심시간 풍경이 바뀌었다. 사람이 가득하던 식당가 대신에 배달 라이더의 오토바이 소리가 들리고, 1인식이 아닌 다수의 포장 음식을 양손에 든 직장인도 심심치 않게 발견할 수 있다.

오후가 되면 식당가를 찾던 직장인들이 요즘엔 배달음식이나 도시락으로 점심을 대신하고 있다. 직장인 장 모 씨는 "사람들이 많이 있는 장소에서는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직장보다 상대적으로 높기 때문에 이런 위험을 피하기 위해서 포장 음식을 이용하는 편"이라고 말했다.

최근 확진자 급증세가 한풀 꺾이며 신규 확진자 수가 9일 연속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여부와 관련해) 총력을 기울여서 논의하고 전문가 의견을 수렴한 뒤 주말 중에 안내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정부는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를 13일까지 연장한 바 있다.

점심시간, 포장 음식들고 이동하는 직장인들
점심시간, 포장 음식들고 이동하는 직장인들

햄버거 포장은 기본
햄버거 포장은 기본

돈가스 정식도 포장으로!
돈가스 정식도 포장으로!

가방 가득 포장음식 들고 바쁘다 바빠~
가방 가득 포장음식 들고 '바쁘다 바빠~'

다른 패스트푸드점에선 배달 라이더가 음식을 포장한 후
다른 패스트푸드점에선 배달 라이더가 음식을 포장한 후

오토바이에 안전하게 싣고
오토바이에 안전하게 싣고

조심조심~
'조심조심~'

음료는 운전대 주렁주렁~
'음료는 운전대 주렁주렁~'

신속배달하는 배달 라이더들
신속배달하는 배달 라이더들

점심시간 포장 배달, 문제없습니다!
'점심시간 포장 배달, 문제없습니다!'

배달 수가 급증하자, 전기 자전거 라이더도 등장!
배달 수가 급증하자, 전기 자전거 라이더도 등장!

식당 주변 관공서엔 주인이 직접 배달!
식당 주변 관공서엔 주인이 직접 배달!

한 손에 포장음식, 코로나19로 바뀐 직장인들의 점심 풍경
한 손에 포장음식, 코로나19로 바뀐 직장인들의 점심 풍경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