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서울 호우주의보, '위험한 안양천 산책'
입력: 2020.08.10 17:12 / 수정: 2020.08.10 17:12
제5호 태풍 장미가 한반도에 상륙한 10일 오후 서울 강서구 염창IC 인근 안양천에서 시민들이 산책로를 걷고 있다. / 배정한 기자
제5호 태풍 '장미'가 한반도에 상륙한 10일 오후 서울 강서구 염창IC 인근 안양천에서 시민들이 산책로를 걷고 있다. / 배정한 기자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제5호 태풍 '장미'가 한반도에 상륙한 10일 오후 서울 강서구 염창IC 인근 안양천에서 시민들이 산책로를 걷고 있다.

이날 기상청은 태풍 '장미'의 영향으로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리며 수도권 지역은 밤 시간대에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드는 전남 남해안과 경남, 제주도 부근을 중심으로 큰 피해가 예상되니 철저한 안전대비를 세울 것을 당부했다.

태풍은 오늘 오후 6시께 포항 부근을 지나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갑자기 쏟아지는 폭우
갑자기 쏟아지는 폭우

위험한 안양천 산책!
위험한 안양천 산책!

출입금지!
출입금지!

hany@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