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업무보고 언제 하나요?' 이틀째 기다리고 있는 김현미 장관
입력: 2020.07.29 11:45 / 수정: 2020.07.29 14:03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미뤄달라는 미래통합당 간사 요청에 따라 개의 직후 정회를 선포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업무보고를 미뤄달라는 미래통합당 간사 요청에 따라 개의 직후 정회를 선포하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 | 국회=남윤호 기자] 진선미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의 업무보고를 미뤄달라는 미래통합당 간사 요청에 따라 개의 직후 정회를 선포하고 있다.

이날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은 개의 직후 "업무보고를 오후로 미뤄달라는 통합당 간사의 요청이 있다"라며 "협치를 위한 노력을 포기하지 않는다는 의미로 잠시 정회하겠다"고 말했다.

부동산 대책을 다루는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21대 국회 개원식 후 28일 처음으로 여야 의원들이 모두 참여한 가운데 전체회의를 열었지만 첫 상견례부터 고성이 오가며 진통을 겪고 있다. 미래통합당은 소관 부처의 업무 보고 후 법안 심사에 들어가야 한다는 입장인 반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후속 대책 법안의 시급성을 감안해 법안 심사 후 업무 보고를 받자며 팽팽히 맞섰다.

손명수 국토부 제2차관(오른쪽)과 대화하며 업무보고 준비하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
손명수 국토부 제2차관(오른쪽)과 대화하며 업무보고 준비하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여당 간사인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이 김현미 장관을 찾아와 대화하는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여당 간사인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이 김현미 장관을 찾아와 대화하는데...

설마 오늘도...? 허탈한 미소짓는 김현미 장관.
'설마 오늘도...?' 허탈한 미소짓는 김현미 장관.

업무보고를 위해 예정된 전체회의, 개의 알리는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
업무보고를 위해 예정된 전체회의, 개의 알리는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

회의가 시작돼도 텅 빈 의석 한편.
회의가 시작돼도 텅 빈 의석 한편.

업무보고 미뤄달라 요청한 미래통합당 간사. 이틀째 업무보고 기다리고 있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왼쪽에서 세 번째)과 부처 관계자들.
'업무보고 미뤄달라' 요청한 미래통합당 간사. 이틀째 업무보고 기다리고 있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왼쪽에서 세 번째)과 부처 관계자들.

의사진행 발언하는 소병훈 의원, 한 정당의 사정 때문에 계속 미루고 있는데...
의사진행 발언하는 소병훈 의원, "한 정당의 사정 때문에 계속 미루고 있는데..."

진성준 의원, 통합당 의원들이 업무보고 주장해왔음에도 불구하고 안 들어오고 있는 상황
진성준 의원, "통합당 의원들이 업무보고 주장해왔음에도 불구하고 안 들어오고 있는 상황"

협치를 위해 노력하겠다 정회 선포하는 진선미 위원장.
"협치를 위해 노력하겠다" 정회 선포하는 진선미 위원장.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