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죄를 밝혀줘'… 최숙현 사태로 시작된 체육계 폭행 청문회
입력: 2020.07.22 12:43 / 수정: 2020.07.22 12:43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철인 3종경기 선수 가혹행위 및 체육분야 인권침해에 대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청문회가 열린 가운데 고 최숙현 선수에게 가혹행위를 한 혐의를 인정한 김도환 선수가 고개를 숙이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철인 3종경기 선수 가혹행위 및 체육분야 인권침해에 대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청문회가 열린 가운데 고 최숙현 선수에게 가혹행위를 한 혐의를 인정한 김도환 선수가 고개를 숙이고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더팩트 | 국회=남윤호 기자]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철인 3종경기 선수 가혹행위 및 체육분야 인권침해에 대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청문회가 열린 가운데 고 최숙현 선수에게 가혹행위를 한 혐의를 인정한 김도환 선수가 고개를 숙이고 있다.

고 최숙현 선수 사건과 관련해 열린 청문회에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출석해 악수하고 있다.
고 최숙현 선수 사건과 관련해 열린 청문회에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출석해 악수하고 있다.

대화하는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과 이영열 체육국장(가운데)
대화하는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왼쪽)과 이영열 체육국장(가운데)

청문회 앞서 묵념하는 박양우 장관과 증인, 참고인들.
청문회 앞서 묵념하는 박양우 장관과 증인, 참고인들.

선서하는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왼쪽)과 출석한 증인, 참고인들.
선서하는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왼쪽)과 출석한 증인, 참고인들.

선서문 제출하는 이기흥 회장.
선서문 제출하는 이기흥 회장.

김도환 선수(왼쪽에서 두 번째)를 비롯한 증인, 참고인들이 선서를 하고 있다.
김도환 선수(왼쪽에서 두 번째)를 비롯한 증인, 참고인들이 선서를 하고 있다.

질의하는 김승수 미래통합당 의원(오른쪽). 왼쪽은 이달곤 간사.
질의하는 김승수 미래통합당 의원(오른쪽). 왼쪽은 이달곤 간사.

발언하는 도종환 위원장.
발언하는 도종환 위원장.

현안보고 마치고 고개숙이는 박양우 장관.
현안보고 마치고 고개숙이는 박양우 장관.

질의 답변하는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질의 답변하는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질의 답변하는 박양우 장관.
질의 답변하는 박양우 장관.

질의하는 김예지 의원.
질의하는 김예지 의원.

청문위원 질의 답변하는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청문위원 질의 답변하는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그 사람들 죄를 밝혀줘라고 보낸 최 선수의 메시지.
'그 사람들 죄를 밝혀줘'라고 보낸 최 선수의 메시지.

쏟아지는 질의에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굳은 표정을 짓고 있다.
쏟아지는 질의에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굳은 표정을 짓고 있다.

질의하는 이병훈 의원.
질의하는 이병훈 의원.

최숙현 선수 수첩 꺼내든 이용 의원.
최숙현 선수 수첩 꺼내든 이용 의원.

원수로 경주시청팀 지목한 최 선수.
'원수'로 경주시청팀 지목한 최 선수.

정신 나간 사람들...
'정신 나간 사람들...'

발언대에선 김도환 선수
발언대에선 김도환 선수

폭행 혐의 인정한 김도환 선수.
폭행 혐의 인정한 김도환 선수.

나도 피해자다
"나도 피해자다"

굳은 표정의 주낙영 경주시장.
굳은 표정의 주낙영 경주시장.

가해자 위주로 사건 처리, 질타 받는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
'가해자 위주로' 사건 처리, 질타 받는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

경주시 관계자 질타하는 윤상현 의원.
경주시 관계자 질타하는 윤상현 의원.

질의 답변하는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
질의 답변하는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

ilty012@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