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손석희 사장에 채용청탁 및 금품요구 혐의'…선고공판 출석한 김웅
입력: 2020.07.08 10:38 / 수정: 2020.07.08 10:38

 

손석희 JTBC 사장에게 채용과 금품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있는 프리랜서 기자 김웅 씨(왼쪽)가 8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에 출석한 가운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지 않은 채 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임세준 기자
손석희 JTBC 사장에게 채용과 금품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있는 프리랜서 기자 김웅 씨(왼쪽)가 8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에 출석한 가운데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지 않은 채 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임세준 기자

[더팩트ㅣ임세준 기자] 손석희 JTBC 사장에게 채용과 금품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있는 프리랜서 기자 김웅 씨가 8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 선고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김웅 씨는 지난 2017년 5월 손석희 사장이 일으킨 접촉사고를 보도하지 않는 조건으로 JTBC 채용과 2억 4000만 원 상당의 금품을 요구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에 검찰은 지난 5월 27일 김웅 씨에게 "피고가 혐의를 부인하면서 피해자에게 책임을 전가하고 있다"며 징역 1년6개월을 구형했다.

limsejun0423@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