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국내 공급 시작된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입력: 2020.07.01 16:38 / 수정: 2020.07.01 16:39
1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의료진이 코로나19 치료제 중 하나인 렘데시비르를 분류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1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의료진이 코로나19 치료제 중 하나인 '렘데시비르'를 분류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더팩트ㅣ이동률 기자] 1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의료진이 코로나19 치료제 중 하나인 '렘데시비르'를 분류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렘데시비르' 수입자인 길리어드사이언스코리아와 국내 도입 협의를 통해 의약품 무상공급을 계약을 체결하고 이날부터 국내 공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중증환자를 치료하는 의료기관에서 국립중앙의료원에 '렘데시비르' 공급을 요청하면, 국립중앙의료원은 신종감염병중앙임상위원회의 자문을 거쳐 투약 대상자를 결정한다.

fedaikin@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