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박빙 끝 한남3구역 시공사로 선정된 현대건설
입력: 2020.06.21 20:14 / 수정: 2020.06.21 20:14
총사업비 7조 원의 역대 최대 재개발인 용산 한남3재정비촉진구역 시공자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 가운데 시공사로 선정된 현대건설의 윤영준 주택사업본부장(가운데)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용희 기자
총사업비 7조 원의 역대 최대 재개발인 용산 한남3재정비촉진구역 시공자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 가운데 시공사로 선정된 현대건설의 윤영준 주택사업본부장(가운데)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용희 기자

[더팩트ㅣ남용희 기자] 총사업비 7조 원의 역대 최대 재개발인 용산 한남3재정비촉진구역 시공자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 가운데 시공사로 선정된 현대건설의 윤영준 주택사업본부장(가운데)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한남3구역 시공권을 두고 현대건설과 대림산업, GS건설 간 3파전을 벌였다. 1차 투표에서 조합원 투표자의 과반 이상을 얻은 건설사가 나오지 않으면서 1,2위를 기록한 현대건설과 대림산업간 결선투표까지 가는 끝에 현대건설이 1,409표를 얻어 시공사로 선정됐다.

총 사업비 7조 원의 역대 최대 재개발인 용산 한남3재정비촉진구역 시공자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가 열린 코엑스
총 사업비 7조 원의 역대 최대 재개발인 용산 한남3재정비촉진구역 시공자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가 열린 코엑스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강남구청은 지난 17일 조합에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전달했지만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강남구청은 지난 17일 조합에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전달했지만

시공사 선정에 모여든 관계자들
시공사 선정에 모여든 관계자들

투표를 끝내고
투표를 끝내고

하나둘씩 떠나는 관계자들
하나둘씩 떠나는 관계자들

진행되는 개표
진행되는 개표

현장에 남은 관계자들은 투표 현황을 지켜보고
현장에 남은 관계자들은 투표 현황을 지켜보고

1차 투표 결과 조합원 투표자의 과반 이상을 얻은 건설사가 나오지 않자 2차 투표의 개표를 알리는 이수우 조합장
1차 투표 결과 조합원 투표자의 과반 이상을 얻은 건설사가 나오지 않자 2차 투표의 개표를 알리는 이수우 조합장

2차 투표 개표 시작
2차 투표 개표 시작

다시 분주해진
다시 분주해진

개표소
개표소

개표가 끝나고 봉인까지 한 뒤
개표가 끝나고 봉인까지 한 뒤

시공사로 현대건설이 선정됐음을 발표하는 이 조합장
시공사로 현대건설이 선정됐음을 발표하는 이 조합장

기뻐하는 관계자들
기뻐하는 관계자들

현대건설 관계자들은
현대건설 관계자들은

뜨거운
뜨거운

포옹과
포옹과

두 주먹 불끈 쥔 만세
두 주먹 불끈 쥔 만세

승리의 V포즈와
승리의 V포즈와

감사인사를 전하는 윤영준 주택사업본부장
감사인사를 전하는 윤영준 주택사업본부장

한남3구역 시공사로 최종 선정된 현대건설
한남3구역 시공사로 최종 선정된 현대건설

100년의 가치로 보답하겠습니다
'100년의 가치로 보답하겠습니다'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