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서핑·태닝, 해변에서 즐기는 '초여름 황금연휴'
입력: 2020.05.02 12:10 / 수정: 2020.05.02 12:10
황금연휴 셋째날인 2일 강원 동해안과 경북지역 낮 기온이 30도 안팎으로 오르며 초여름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강원도 고성 송지호 해변을 찾은 여행객들이 여유를 즐기고 있다. /고성=이새롬 기자
황금연휴 셋째날인 2일 강원 동해안과 경북지역 낮 기온이 30도 안팎으로 오르며 초여름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강원도 고성 송지호 해변을 찾은 여행객들이 여유를 즐기고 있다. /고성=이새롬 기자

[더팩트ㅣ고성=이새롬 기자] 황금연휴 셋째날인 2일 강원 동해안과 경북지역 낮 기온이 30도 안팎으로 오르며 초여름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강원도 고성 송지호 해변을 찾은 관광객들이 여유를 즐기고 있다.

황금연휴 셋째날인 2일 강원도 고성 송지호 해변을 찾은 여행객들.
황금연휴 셋째날인 2일 강원도 고성 송지호 해변을 찾은 여행객들.

서핑하기 좋은 황금연휴
'서핑하기 좋은 황금연휴'

오늘은 태닝도 가능한 초 여름 날씨
오늘은 태닝도 가능한 '초 여름 날씨'

바닷물이 신기한 어린이와
바닷물이 신기한 어린이와

모래찜질이 더 즐거운 어린이들.
모래찜질이 더 즐거운 어린이들.

해변을 바라보며...단란한 가족의 망중한
해변을 바라보며...단란한 가족의 망중한

그동안의 갑갑한 일상 잠시 잊은 휴일의 여유
그동안의 갑갑한 일상 잠시 잊은 휴일의 여유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