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조용한 유세보다는 특별하게?'…아리랑 공연 펼쳐진 오세훈 출정식
입력: 2020.04.02 12:01 / 수정: 2020.04.02 12:02

제21대 총선에서 서울 광진을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차량 위에서 오른쪽)와 광진갑에 출마한 김병민 후보(차량 위에서 왼쪽)가 첫 공식 유세 시작일인 2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사거리에서에 합동 출정식을 가진 가운데 아리랑 특별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김세정 기자
제21대 총선에서 서울 광진을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차량 위에서 오른쪽)와 광진갑에 출마한 김병민 후보(차량 위에서 왼쪽)가 첫 공식 유세 시작일인 2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사거리에서에 합동 출정식을 가진 가운데 아리랑 특별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김세정 기자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제21대 총선에서 서울 광진을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차량 위에서 오른쪽)와 광진갑에 출마한 김병민 후보(차량 위에서 왼쪽)가 첫 공식 유세 시작일인 2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사거리에서에 합동 출정식을 가진 가운데 아리랑 특별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자양사거리에서 광진구 합동출정식을 가진 광진을 오세훈 후보(왼쪽)와 광진갑 김병민 후보
자양사거리에서 광진구 합동출정식을 가진 광진을 오세훈 후보(왼쪽)와 광진갑 김병민 후보

문화가 있는 광진이 되길 특별한 무대를 준비했다는 오세훈 후보
"문화가 있는 광진이 되길" 특별한 무대를 준비했다는 오세훈 후보

플루티스트 등장
플루티스트 등장

연주를 지켜보는 두 후보
연주를 지켜보는 두 후보

이어 관현악단이 등장해 아리랑 무대를 펼칩니다.
이어 관현악단이 등장해 아리랑 무대를 펼칩니다.

조용한 유세보다는 조금 특별하게?
'조용한 유세보다는 조금 특별하게?'

아리랑이 자양사거리에 울려 퍼집니다.
아리랑이 자양사거리에 울려 퍼집니다.

광진갑-광진을 후보가 준비한 특별한 무대
광진갑-광진을 후보가 준비한 특별한 무대

따라 부르는 지지자들
따라 부르는 지지자들


sejungkim@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