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종교활동 중단 권고 불구, '강행되는 일요예배'
입력: 2020.03.22 12:00 / 수정: 2020.03.22 12:00

 

정부의 종교 예배 중단 권고에도 불구하고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신길교회에서 현장예배를 진행한 가운데 신도들을 대상으로 체온 체크와 손소독제를 바르고 있다.
정부의 종교 예배 중단 권고에도 불구하고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신길교회에서 현장예배를 진행한 가운데 신도들을 대상으로 체온 체크와 손소독제를 바르고 있다.

[더팩트ㅣ임세준 기자] 정부의 종교 예배 중단 권고에도 불구하고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신길교회에서 현장예배를 진행한 가운데 신도들을 대상으로 체온 체크와 손소독제를 바르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지난 21일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를 위한 대국민담화를 발표하고 코로나19의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종교시설과 실내 체육시설, 유흥시설에 대해 앞으로 보름 동안 운영을 중단할 것을 강력히 권고했지만, 일부 교회는 현장 예배를 강행한 상태다.

일요예배를 진행한 신길교회에서 신도들이 감염을 막기 위해 거리를 두고 앉아 있다.
일요예배를 진행한 신길교회에서 신도들이 감염을 막기 위해 거리를 두고 앉아 있다.

온라인 중계 진행하는 카메라
온라인 중계 진행하는 카메라

교회 들어서는 신도들
교회 들어서는 신도들

감염 차단을 위한 안내문
감염 차단을 위한 안내문

입구에서 신도들을 대상으로 체온측정 진행하는 교회 관계자들
입구에서 신도들을 대상으로 체온측정 진행하는 교회 관계자들

정부의 예배중단 권고에도 불구하고 강행한 신길교회를 대상으로 서울시와 경찰이 합동 현장 단속을 진행하고 있다.
정부의 예배중단 권고에도 불구하고 강행한 신길교회를 대상으로 서울시와 경찰이 합동 현장 단속을 진행하고 있다.

limsejun0423@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