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20번째 확진자 근무' GS홈쇼핑 본사 잠정 폐쇄
입력: 2020.02.06 16:14 / 수정: 2020.02.06 17:17
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근무한 것으로 확인된 서울 영등포구 GS홈쇼핑 본사에 직원들이 퇴근하기 위해 로비를 나서고 있다. /이선화 기자
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근무한 것으로 확인된 서울 영등포구 GS홈쇼핑 본사에 직원들이 퇴근하기 위해 로비를 나서고 있다. /이선화 기자

[더팩트|이선화 기자] 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근무한 것으로 확인된 서울 영등포구 GS홈쇼핑 본사에 직원들이 퇴근하기 위해 로비를 나서고 있다.

GS홈쇼핑은 직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진을 알고도 대부분의 직원들을 정상 출근시키다가 관할 지방자치단체장의 요청을 받고서야 직장 폐쇄를 결정했다는 등의 늑장 대응 논란이 일었다. GS홈쇼핑은 이날 오후 1시부터 오는 8일 오전 6시까지 3일간 본사 사옥을 잠정 폐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 확진자가 근무한 것으로 확인된 GS홈쇼핑
신종 코로나 확진자가 근무한 것으로 확인된 GS홈쇼핑

퇴근하는 본사 직원들
퇴근하는 본사 직원들

흡연실 폐쇄!
흡연실 폐쇄!

입구에 설치된 열 감지 카메라
입구에 설치된 열 감지 카메라

로비 밖으로 우르르 나오는 직원들
로비 밖으로 우르르 나오는 직원들

GS홈쇼핑, 20번째 확진자 발생에 따라 본사 사옥을 잠정 폐쇄할 방침
GS홈쇼핑, 20번째 확진자 발생에 따라 본사 사옥을 잠정 폐쇄할 방침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