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진해 바다 가르는 해군 해난구조대(SSU)
입력: 2020.01.15 17:58 / 수정: 2020.01.15 17:58
해군 특수전전단 해난구조전대(SSU) 장병들이 15일 오후 경남 창원시 진해구 진해만에서 혹한기 내한 훈련의 일환으로 바다 수영을 하고 있다./창원=임영무 기자
해군 특수전전단 해난구조전대(SSU) 장병들이 15일 오후 경남 창원시 진해구 진해만에서 혹한기 내한 훈련의 일환으로 바다 수영을 하고 있다./창원=임영무 기자

[더팩트ㅣ임영무 기자] 해군 특수전전단 해난구조전대(SSU) 장병들이 15일 오후 경남 창원시 진해구 진해만에서 바다 수영을 하고 있다.

이날 3km 맨몸 구보와 핀마스크(Fin/Mask) 수영, 협동항공구조 훈련을 실시했다. 해군은 "이번 내한 훈련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임무를 수행할 수 있는 최고도의 구조작전태세를 유지하고, 심해잠수사의 육체적·정신적 능력 배양과 협동심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고 훈련 배경을 설명했다.


darkroom@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