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아시아 최초' PGA 투어 신인상 수상한 임성재 선수
입력: 2019.10.16 11:57 / 수정: 2019.10.16 11:57
임성재 선수(21·CJ대한통운)가 16일 오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나인브릿지 CC에서 열린 PGA(미국프로골프) TOUR 2019 더 CJ컵 @ 나인브릿지대회에 참석해 취재진과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서귀포=임세준 기자
임성재 선수(21·CJ대한통운)가 16일 오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나인브릿지 CC에서 열린 PGA(미국프로골프) TOUR '2019 더 CJ컵 @ 나인브릿지대회'에 참석해 취재진과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서귀포=임세준 기자

[더팩트ㅣ서귀포=임세준 기자] 임성재 선수(21·CJ대한통운)가 16일 오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나인브릿지 CC에서 열린 PGA(미국프로골프) TOUR '2019 더 CJ컵 @ 나인브릿지대회'에 참석해 취재진과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있다.

PGA투어 신인상은 PGA투어와 수많은 젊은 선수들에게 큰 영감을 줬던 전설적인 골프 영웅 아놀드 파머를 기념하기 위해 2019년부터 '아놀드 파머상'으로 이름이 바뀌었으며 임성재 선수가 아시아 국적 최초로 수상했다.

임성재 선수(21·CJ대한통운)
임성재 선수(21·CJ대한통운)

타이 보타우 PGA 투어 국제부문 사장
타이 보타우 PGA 투어 국제부문 사장

가족과 함께 기념사진 찍는 임성재 선수(가운데)
가족과 함께 기념사진 찍는 임성재 선수(가운데)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