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목동 빗물펌프장 고립사고'...현장 투입되는 구조대
입력: 2019.07.31 11:45 / 수정: 2019.07.31 12:08
중부지방에 호우주의보가 내린 3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목동 빗물펌프장에서 근로자 3명이 고립돼 구조대원들이 구조작업을 펼치고 있다. /이동률 기자
중부지방에 호우주의보가 내린 3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목동 빗물펌프장에서 근로자 3명이 고립돼 구조대원들이 구조작업을 펼치고 있다. /이동률 기자

[더팩트ㅣ이동률 기자] 중부지방에 호우주의보가 내린 3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목동 빗물펌프장에서 근로자 3명이 고립돼 구조대원들이 구조작업을 펼치고 있다. 근로자들은 지하 40m 저류시설 점검을 위해 내려갔다가 사고를 당한것으로 알려졌다.


fedaikin@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