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혁신위 붕괴에 무기한 단식까지... '내홍 깊어진 바른미래당'
입력: 2019.07.12 16:33 / 수정: 2019.07.12 16:33

손학규 대표의 거취 문제를 놓고 혁신위원회를 구성한 바른미래당이 위원장 사퇴로 당 내홍에 휩싸인 가운데,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권성주 혁신위원이 무기한 단식을 하고 있다. /국회=이새롬 기자
손학규 대표의 거취 문제를 놓고 혁신위원회를 구성한 바른미래당이 위원장 사퇴로 당 내홍에 휩싸인 가운데,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권성주 혁신위원이 무기한 단식을 하고 있다. /국회=이새롬 기자

[더팩트ㅣ국회=이새롬 기자] 손학규 대표의 거취 문제를 놓고 혁신위원회를 구성한 바른미래당이 위원장 사퇴로 당 내홍이 깊어진 가운데,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권성주 혁신위원이 단식을 하고 있다.

바른미래당 주대환 혁신위원장은 지난 11일 당내 계파갈등 재연에 대해 실망했다며 혁신위원장직을 전격 사퇴했다. 주 위원장의 사퇴는 지난 1일 혁신위원회가 출범한 이후 10일만으로 또다시 심각한 당 내홍에 휩싸일 가능성이 높아졌다.

이와 관련해 권성주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은 이날 기자간담회 이후 무기한 단식을 선언하고, "혁신위원회 정상화 순간까지 무기한 단식을 통해 진정성을 보이겠다"고 밝혔다.

바른미래당 혁신위원회 위원장 사퇴와 관련해 고개 숙인 장지훈 혁신위 간사(가운데)
바른미래당 혁신위원회 위원장 사퇴와 관련해 고개 숙인 장지훈 혁신위 간사(가운데)

무거운 분위기의 혁신 위원들
무거운 분위기의 혁신 위원들

무기한 단식 선언한 권성주 혁신위원
무기한 단식 선언한 권성주 혁신위원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