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세명이나 꽈당~'…치열한 쇼트트랙 여자 500M
입력: 2019.02.20 14:47 / 수정: 2019.02.20 14:47
제100회 전국 동계체육대회 둘째 날인 2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실내빙상장에서 쇼트트랙 여자 일반부 500M 준결승이 열린 가운데 손하경(왼쪽)이 역주를 하고 있다. / 배정한 기자
제100회 전국 동계체육대회 둘째 날인 2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실내빙상장에서 쇼트트랙 여자 일반부 500M 준결승이 열린 가운데 손하경(왼쪽)이 역주를 하고 있다. / 배정한 기자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제100회 전국 동계체육대회 둘째 날인 2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실내빙상장에서 쇼트트랙 여자 일반부 500M 준결승이 열린 가운데 손하경이 역주를 하고 있다.
나란히 출발한 손하경, 이소연, 최지현, 송재원(왼쪽부터)
나란히 출발한 손하경, 이소연, 최지현, 송재원(왼쪽부터)


치열한 접전!
치열한 접전!


선두 손하경(왼쪽)과 그 뒤를 쫒는 이소연
선두 손하경(왼쪽)과 그 뒤를 쫒는 이소연


이소연(왼쪽 세번째)이 넘어지며 최지현(왼쪽 두번째)도 흔들!
이소연(왼쪽 세번째)이 넘어지며 최지현(왼쪽 두번째)도 흔들!


안정적인 선두 손하경!
안정적인 선두 손하경!


뒤에 따라오던 송지현마저 꽈당!
뒤에 따라오던 송지현마저 꽈당!


손하경(오른쪽)의 여유로운 질주!
손하경(오른쪽)의 여유로운 질주!


다시 일어나 결승선으로~
다시 일어나 결승선으로~


손하경(오른쪽) 결승 진출!
손하경(오른쪽) 결승 진출!




hany@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