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취임...'공직 출마는 다시 없을 것!'
입력: 2018.10.15 11:08 / 수정: 2018.10.15 11:08
유시민 신임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이해찬 전임 이사장이 1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신수로 노무현재단에서 열린 이·취임 기자회견에서 악수를 하고 있다. /이새롬 기자
유시민 신임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이해찬 전임 이사장이 1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신수로 노무현재단에서 열린 이·취임 기자회견에서 악수를 하고 있다. /이새롬 기자



[더팩트ㅣ이새롬 기자] 노무현재단 신임 이사장을 맡은 유시민 작가(왼쪽)와 전임 이사장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15일 오전 서울 마포구 신수로 노무현재단에서 열린 이·취임 기자회견에서 악수를 하고 있다.

지난 2009년 설립된 노무현재단은 한명숙 전 총리가 초대 이사장을 맡았고, 이어 문재인 대통령과 이병완 전 대통령 비서실장,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차례로 이사장을 지냈다. 이해찬 대표는 지난 8월 더불어민주당 대표 취임 이후 사임 의사를 밝혔고, 유 작가에게 이사장직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무현재단 이취임식, 서류에 사인하는 유시민 작가(왼쪽)와 이해찬 대표
노무현재단 이취임식, 서류에 사인하는 유시민 작가(왼쪽)와 이해찬 대표


이제 유 작가가 신임 이사장입니다...이 대표님, 그동안 고생하셨습니다
'이제 유 작가가 신임 이사장입니다...이 대표님, 그동안 고생하셨습니다'


전임 이사장의 인사말
전임 이사장의 인사말


취임사하는 신임 이사장 유 작가
취임사하는 신임 이사장 유 작가


언젠가는 (이사장을)한번 맡을 줄 알았습니다~
'언젠가는 (이사장을)한번 맡을 줄 알았습니다~'


정계복귀요?
'정계복귀요?'


그래서 (취재진이) 많이 오셨구나~
'그래서 (취재진이) 많이 오셨구나~'


저는 글 쓰는 사람이지...
'저는 글 쓰는 사람이지...'


공무원, 선거 출마는 다시 없을 것입니다!
'공무원, 선거 출마는 다시 없을 것입니다!'


유 작가, 앞으로 잘 부탁합니다!
'유 작가, 앞으로 잘 부탁합니다!'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