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기쁨에 어깨가 덩실덩실'…즐거운 시간 보내는 이산가족
입력: 2018.08.22 00:00 / 수정: 2018.08.22 22:53
제21차 이산가족 상봉행사 1회차 둘째 날인 21일 오후 고성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단체상봉에서 남측 최기호(83) 할아버지가 북측 조카 최광옥(53) 씨의 춤사위에 박수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제21차 이산가족 상봉행사 1회차 둘째 날인 21일 오후 고성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단체상봉에서 남측 최기호(83) 할아버지가 북측 조카 최광옥(53) 씨의 춤사위에 박수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더팩트ㅣ금강산=사진공동취재단] 제21차 이산가족 상봉행사 1회차 둘째 날인 21일 오후 고성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단체상봉에 참가한 가족들이 못다한 이야기를 풀어내며 혈육의 정을 나누고 있다.

남측 가족들이 가족을 만나기 위해 만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남측 가족들이 가족을 만나기 위해 만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남측 가족들이 북측에서 준비한 다과를 건네받고 있다.
남측 가족들이 북측에서 준비한 다과를 건네받고 있다.

남측 최기호(83) 할아버지가 북측 조카 최광옥(53) 씨의 춤사위에 박수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남측 최기호(83) 할아버지가 북측 조카 최광옥(53) 씨의 춤사위에 박수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남측 백민준(93) 할아버지와 북측 며느리 리복덕(63), 손녀 백향심(35)씨가 눈물을 훔치고 있다.
남측 백민준(93) 할아버지와 북측 며느리 리복덕(63), 손녀 백향심(35)씨가 눈물을 훔치고 있다.

남측 김혜자(75) 할머니와 북측 조카 김성일(43) 가족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남측 김혜자(75) 할머니와 북측 조카 김성일(43) 가족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남측 박갑일(79) 할아버지 가족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남측 박갑일(79) 할아버지 가족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남측 민병현(82)씨의 북측 조카 채정렬(51)씨가 가족과 담소를 나누고 있다.
남측 민병현(82)씨의 북측 조카 채정렬(51)씨가 가족과 담소를 나누고 있다.

남측 함성찬 할아버지가 동생 함동찬 할아버지와 함께 과자를 나눠먹고 있다.
남측 함성찬 할아버지가 동생 함동찬 할아버지와 함께 과자를 나눠먹고 있다.

남측 황우석(89) 할아버지가 북측 딸 황영숙(71,왼쪽) 할머니와 함께 건배를 하고 있다.
남측 황우석(89) 할아버지가 북측 딸 황영숙(71,왼쪽) 할머니와 함께 건배를 하고 있다.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