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오지현 우승 '제주도 물허벅 세리머니'
입력: 2018.08.12 15:57 / 수정: 2018.08.12 16:02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삼다수마스터스 마지막 라운드가 11일 제주도 오라컨트리클럽에서 열린 가운데 우승을 한 오지현이 물허벅(제주도 여인들이 물을 긷는 데 쓰는 물동이) 세리머니를 받고 있다./이효균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삼다수마스터스 마지막 라운드가 11일 제주도 오라컨트리클럽에서 열린 가운데 우승을 한 오지현이 물허벅(제주도 여인들이 물을 긷는 데 쓰는 물동이) 세리머니를 받고 있다./이효균 기자

[더팩트ㅣ제주=이효균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삼다수마스터스(총상금 6억원) 마지막 라운드가 11일 제주도 오라컨트리클럽(파72·6619야드)에서 열린 가운데 우승을 한 오지현이 물허벅(제주도 여인들이 물을 긷는 데 쓰는 물동이) 세리머니를 받고 있다.




anypic@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