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회담 현장] 김정은 호텔 입성, '옅은 미소의 현송월 단장'
입력: 2018.06.10 17:06 / 수정: 2018.07.06 16:15

6·12 북미 정상회담을 이틀 앞둔 10일 오후(현지시간)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탄 차량이 싱가포르 세인트레지스호텔로 들어서고 있다. /이덕인 기자
6·12 북미 정상회담을 이틀 앞둔 10일 오후(현지시간)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탄 차량이 싱가포르 세인트레지스호텔로 들어서고 있다. /이덕인 기자

[더팩트ㅣ세인트레지스호텔(싱가포르)=이덕인 기자] 6·12 북미 정상회담을 이틀 앞둔 10일 오후(현지시간)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탄 차량이 싱가포르 세인트레지스호텔로 들어서고 있다.현송월 단장은 지난 2월 평창동계올림픽 당시 북한예술단을 이끌고 남한 공연을 주도했으며 4월 판문점 남북정상회담 당시에도 조용필과 함께 노래를 불러 '한반도의 봄' 아이콘으로 평가를 받고 있다. 이날 현송월 단장은 북측 수행원들과 함께 싱가포르에 도착했다.

thelong0514@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