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고개숙인 조현아 전 부사장
입력: 2018.05.24 13:19 / 수정: 2018.05.24 15:33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24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출입국외국인청에 출입국관리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는 가운데 취재진을 향해 고개를 숙이고 있다. /임세준 기자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24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출입국외국인청에 출입국관리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는 가운데 취재진을 향해 고개를 숙이고 있다. /임세준 기자


[더팩트ㅣ임세준 기자]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24일 오후 서울 양천구 서울출입국외국인청에 출입국관리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조 전 부사장은 모친인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과 함께 필리핀인들을 대한항공 연수생으로 가장해 입국시킨 뒤 가사도우미로 고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limsejun0423@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