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내조 ·외교' 살뜰하게 챙기는 김정숙 여사
입력: 2018.05.23 11:04 / 수정: 2018.05.23 16:10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문재인 대통령과 동행한 김정숙 여사(오른쪽)가 22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부통령 부인 카렌 펜스 여사와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청와대 제공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문재인 대통령과 동행한 김정숙 여사(오른쪽)가 22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부통령 부인 카렌 펜스 여사와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청와대 제공

[더팩트ㅣ임영무 기자] 김정숙 여사가 22일 오전(현지시간) 워싱턴 디케이터 하우스에서 미국 부통령 부인 카렌 펜스 여사와 만나 전시물을 함께 관람한 뒤 오찬을 함께했다.

두 사람은 백악관역사협회 선임역사가인 매튜 코스텔로 박사의 안내로 디케이터 하우스에 전시된 고가구와 백악관 식기 등 전시물을 둘러봤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전시물 관람 후에는 오찬과 하프 연주를 감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6월 방미 당시 미국 부통령 관저에서 진행된 오찬과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 만남에 이어 세 번째 만남을 가졌다.


darkroom@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