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아베, 文 대통령 회담 설명에 사의...일본패싱만 말아줘?
입력: 2018.04.30 09:38 / 수정: 2018.04.30 09:38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통화를 갖고 있다. 아베 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에서 납치 일본인 문제와 북-일 관계를 언급해 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통화를 갖고 있다. 아베 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에서 납치 일본인 문제와 북-일 관계를 언급해 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했다./ 청와대 제공


[더팩트 | 최용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29일 통화를 갖고 남북 정상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에 관해 합의함으로써 북미정상회담이 성공할 환경이 만들어졌다는 데 공감했다.

문 대통령은 과거사 청산을 통한 북-일 관계 정상화 의사를 김 위원장에게 전달했다는 점을 밝히며 “김 위원장도 북한이 언제든지 일본과 대화할 용의가 있다”고 전했다. 이에 아베 총리는 문 대통령의 상세한 설명에 사의를 표했고 “필요하다면 문 대통령에게 도움을 청하겠다”고 밝혔다. 또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목표를 밝힌 것을 높이 평가한다”며 “특히 북한의 움직임은 전향적”이라고 말했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통화를 갖고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에서 납치 일본인 문제와 북-일 관계를 언급해 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통화를 갖고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에서 납치 일본인 문제와 북-일 관계를 언급해 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통화를 갖고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에서 납치 일본인 문제와 북-일 관계를 언급해 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통화를 갖고 “문재인 대통령이 회담에서 납치 일본인 문제와 북-일 관계를 언급해 주신 것에 감사한다”고 사의를 표했다./ 청와대 제공




leebean@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