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문 대통령, 日 고노 외상 접견 "재팬 패싱 없다"
입력: 2018.04.12 09:21 / 수정: 2018.04.12 09:21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접견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접견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더팩트 | 최용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접견했다. 문 대통령은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 한중일 3국 정상회담을 앞둔 시기에 한일 양국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말했으며 특히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 20주년을 맞아 한일관계가 지금보다 한 차원 더 높은 관계로 발전되기를 희망한다"며 "그렇게 되기 위해 양국이 협력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고노 외무상은 오는 27일 열리는 남북정상회담에서 일본인 납북 피해자 문제를 거론해 달라는 아베 총리의 의중을 전달한것으로 알려졌다.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접견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접견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청와대 제공>

leebean@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