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에세이] 캄보디아, '그들이 살아가는 법'
입력: 2017.12.25 00:00 / 수정: 2017.12.26 00:37
V가 아닌 2달러 지난 21일(현지시간) 캄보디아에 있는 킬링필드 유적지에서 아이들이 철조망 너머로 여행객에게 돈을 구걸하고 있다. /이덕인 기자
'V가 아닌 2달러' 지난 21일(현지시간) 캄보디아에 있는 킬링필드 유적지에서 아이들이 철조망 너머로 여행객에게 돈을 구걸하고 있다. /이덕인 기자

[더팩트 | 프놈펜(캄보디아)=이덕인 기자] '순수의 나라' 캄보디아 왕국. 인도차이나반도 서남부에 있는 베트남과 라오스, 타이와 국경이 접해 있고 크기는 대한민국의 두배 정도다. 프랑스와 타이, 일본 등의 식민 지배 그리고 독재자 폴 포트의 급진 공산주의 정권으로 자국민 200만명 학살이라는 슬픈 역사를 지닌 킬링필드까지. 그들의 '삶'을 마음 한켠에 고이 담아 본다.

곳곳에 아름다움을 품은 감성적인 국가 캄보디아
곳곳에 아름다움을 품은 감성적인 국가 '캄보디아'

킬링필드에서 희생자의 유골을 기리는 안타까운 손길
'킬링필드'에서 희생자의 유골을 기리는 안타까운 손길

슬픈 역사를 잊지 않기 위해 줄 선 사람들
슬픈 역사를 잊지 않기 위해 줄 선 사람들

캄보디아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유적지, 앙코르와트
캄보디아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유적지, '앙코르와트'

그곳에서 누군가 준 음료를 나눠 마시는 순수한 아이들
그곳에서 누군가 준 음료를 나눠 마시는 순수한 아이들

잠시 눈을 감고 그들의 삶을 느껴봅니다.
잠시 눈을 감고 그들의 '삶'을 느껴봅니다.

생계를 위해 거리로 나선 여인
생계를 위해 거리로 나선 여인

신체 장애에도 불구하고 살기 위해 거리를 누비는 남자
신체 장애에도 불구하고 살기 위해 거리를 누비는 남자

고급차가 그저 신기한 아이들
고급차가 그저 신기한 아이들


메콩강을 힘차게 나아가는 소금쟁이처럼...
메콩강을 힘차게 나아가는 소금쟁이처럼...

그들의 삶도 절망 뒤에 희망으로 나아가길.
'그들의 삶'도 절망 뒤에 희망으로 나아가길.


thelong0514@tf.co.kr
사진기획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