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박근혜 구속 연장… '빈 집으로 남은 내곡동 자택'
입력: 2017.10.14 14:58 / 수정: 2017.10.14 18:17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이 연장된 가운데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내곡동 박 전 대통령의 자택에 적막감이 감돌고 있다./남윤호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이 연장된 가운데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내곡동 박 전 대통령의 자택에 적막감이 감돌고 있다./남윤호 기자

[더팩트 | 남윤호 기자] 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 기간이 연장됐다.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는 박 전 대통령의 1심 구속기한을 사흘 앞두고 구속영장을 추가 발부했다. 증거인멸의 우려가 컸다. 따라서 박 전 대통령은 최장 내년 4월 16일까지 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게 된다.

박 전 대통령이 구치소에서 보낸 시간은 6개월 남짓으로 주 3~4회 재판을 이어가고 있지만 문화계 블랙리스트 사건과 미르·K스포츠 재단의 의혹 등 1심 선고까지 충분한 시간이 필요하다.

박 전 대통령의 귀가가 미뤄지면서 삼성동에서 내곡동으로 옮긴 박 전 대통령의 자택은 올해까지 빈 집으로 남을 전망이다. 14일 주인 없는 내곡동 사저는 그림 속의 집처럼 정적만 감돌았다.

새단장 마친 내곡동 박근혜 전 대통령 자택
새단장 마친 내곡동 박근혜 전 대통령 자택


경비 초소
경비 초소


조용한 내곡동 길목
조용한 내곡동 길목


굳게 닫친 문
굳게 닫친 문


적막감 도는 내곡동 자택
적막감 도는 내곡동 자택


계절 잊은 정원수
계절 잊은 정원수


조용한 내곡동
조용한 내곡동


구룡산 자락, 박 전 대통령의 내곡동 자택
구룡산 자락, 박 전 대통령의 내곡동 자택


ilty012@tf.co.kr
사진기획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